'제주도 라이딩'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7.05 제주 국제 서핑대회 첫날! (10)

안녕하세요 볼매예요!!
이번 제주도 라이딩 및 서핑 포스팅은 제가 맡게 되었어요~
나름 그나마 어쩌다보니 제가 기염둥이 막내였습니당
언니들의 까리한 모습들을 제가 책임지고 담아왔습니다요
귀찮은 이유로 개인블로그 포스팅은 안하고 2박3일 일정이라
엄청엄청 완전 많은 포스팅이 될겁니다
힘들어도 참고보세요~여러분들을 위한 쌔끈한 남여 노출사진들을 준비했거든뇨 우후후

제주도 가는 길은 너무도 험난하고 힘들었어요..ㅠ
픽시를 가져가는게 보통일이 아니었거든요~
꼬꼬매 언니와 저는 다이스에 갔다가 바쁜오빠들을 보며..안되겠다 싶어 냅다 LSD로 갔습니다~
거기도 이사때매 정신이 없더군요
어째어째 여차 저차해서 새벽까지 12대의 자전거를 박스를 만들고 넣어서 테이핑하고...ㅠㅠ
드디어 김포공항으로 출발!!





                        
                                                실제 외국인 하지메 오빠와 외국인인지 의심가는 의정이오빠야




                                                   신나는 마음을 온몸으로 표출하는 성진이와 볼매양





                           공항으로 가서 분주하게 티케팅을 하고  간단하게 끼니를 해결하러 편의점으로 고고~~



도시락도 먹고..
알콩달콩 사랑스럽게 먹여주기도 하고...
굽신굽신 치우기도 하고....




                                                          공항에서 까리하게 폼도 잡아보네요..



                                                         잘있어라 서울아~비장하게 작별을 고합니다.


                                                         
                                                     피랍됐다가 10시간만에 풀려난 외국인인가요?



                                                       고생 끝에 드디어 제주 아일랜드 도착!!
                                          그러나 우리에겐 아직 해야할 잡일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




                                                               다.시.열.라.픽.시.조.립








                                                              아.......정말 다들 더운데 고생 대박!! 
                                                             우리꺼도 조립해줘서 고마워요 흐흐흑...




                                                                            오예 신난다!!!!!!



 

                       우여곡절 끝에 픽시를 다 조립하고 남정네들은 까리하게 웃통을 까고 라이딩을 떠났어요
               단둘이 남겨진 꼬꼬매님과 볼매는 앞바퀴만 덜렁 든 채 버스아저씨들에게 쇼부를 보기 시작했구요


                                                           제발 태워주세요...말썽 안부릴게요...


                                                    맘씨 좋은 아저씨 한분이 흔쾌히 태워주셨어요 
                                                                   
                                                                   저희 미모때문일까요?
                                                                         아님 말구요..



                                                          마침내!!! 힘들게 한국콘도에 도착했어요
                                                                      한국콘도는 뭐랄까.....
                                                                                 음.....
                                               올드보이에 나올법한 그런 으리으리무시한 숙소였어요



                                                                            이건 뭔가요.......
                                                                   부엌에 침대가 있었드랬죠
                                                                        신선한 충격입니다.




                                         콘도에서 미역언니와 미역언니 친구 백쏭언니와의 극적인 만남을 하고
                                                                    바로 해변으로 향했습니다

                                                               서핑 대회는 그 다음날이었으나
                                                           간지 서퍼남들을 염탐하기 위해서였죠

                                                                    우린 마음이 급했습니다
                                                                       어서 달려갔습니다


 

                                                         우린 신나서 소리를 지르며 막 달려갔어요
                                                          노는척 하며 요리조리 눈돌리기 바빴어요
                                                        대회 전날이라 그런지 사람은 많이 없더군요
                                                       내일을 기약하며 행복의 기분을 만끽했습니다


 
                                                                 광년이 놀이도 맘껏하구요






                                                   오늘은 이쯤하자며 엄청난 더위에 지친 우리들은
                                                                멈출수 없는 본능에 이끌려
                                                                   된장질을 하러갔어요




                         우리가 갔던 카페는..도자기가 전시되어 있고 사장님은 이외수 간지를 내뿜으셨어요
                           옆에 작은 갤러리 같은곳에 미술품도 전시되어 있어서 보고나왔어요 멋지더군요





                           전시까지 슥~훑어보고 뽈언니를 마중나갈 겸 이제 숙소로 한잔 또 하러 고고고~





                                                         뽈 언니를 기다리며 딱히 할일도 없던 터라
                                                                  T-LEVEL 광고도 찍어봤어요



                                                                              굽신굽신...





                              편의점에서 간단히 맥주한잔 하고있는데 마침내 저 멀리서 알록달록 뽈언니가 오네요
                                                                         여성의 간지이군요






                                          우리 그만 내일을 위해 알찬 휴식을 취하자며 숙소로 돌아갑니다
                                                                          체력을 장전해야죠

                                                                     둘째날 포스팅 기대되죠?

                                         FG2의 늘씬늘씬 비키니 사진과 간지 서퍼남들의 사진 계속 됩니다
                                                                         쭈욱~~(힘들어..ㅠ)


                                                                           마지막 짤방은
                                                                   김미역님의 안생겨요 포즈















신고
Posted by Bolma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보 2009.07.05 23: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우 제주도라..

  2. JEONG SEUNG HYUN. 2009.07.06 01: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으아~~~~~~~~~~~~~~~~~~ 저도저도 여행 가고 싶어요. ㅠ,.ㅜ

  3. 6心碩 2009.07.06 01: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오..우리누나 머리완전 간져...역시 최고로 이뻐

  4. 쏠영 2009.07.06 08: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나는...
    제주도 가서 살아야지 이제...
    후 후 후 후 .ㅋㅋㅋ

  5. miyork 2009.07.06 13:0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마지막 짤방 돌아버리겠네요 으흐흐흐흐

  6. 382 2009.07.06 13: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볼매 휠셋들고있는거 귀여움

  7. 솔방 2009.07.06 15: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탱탱 완전 초특급 재밌었겠다!!!!!!!!!!!!!
    볼매 드디어 티스토리 초대장 생긴거가!!!!!!읗흐흐 축하 빨리얼굴보고 이야기하고 싶다!

  8. 빽쏭 2009.07.07 13: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시봐도 조아~~

  9. naon 2009.07.17 11: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우와우아우와우!!
    난 이 제주포슽힝을 오늘에서야 봤다~ 캬~!!!! 짱! 재밌었겠고나~!!!! ㅎㅎ

  10. 173d9cm 2010.08.18 18: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멋진사진한장만퍼가도될련지모르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